상단여백
HOME 종합
젊음이여 오라, 양양 ‘서피비치’오는 28일 오픈, 5월6일 해변 파티

‘서퍼들의 천국’ 강원도 양양 서피비치에 위치한 라온서피리조트가 오는 28일 더욱 쾌적한 최신식 시설을 갖추고 올해 본격적인 손님맞이에 돌입했다.

서피비치는 강원도 양양 하조대 일대에 국내 최초로 조성된 서핑 전용 해변으로 올해 개장 3주년을 맞았다. 6월에는 동홍천~양양 고속도로가 개통되며, 서울 도심에서 양양까지 약 1시간 40분 만에 도착할 수 있어, 바다를 즐기려는 여행객들의 발길을 사로잡을 것으로 기대된다. 프라이빗 비치의 여유로움과 이국적인 정취, 열정 넘치는 해변파티를 즐기고 싶다면, 서피비치로 주저 없이 떠나보자. 서울에서 가장 가까운 동해바다, 양양에 위치한 서피비치는 서핑과 해수욕을 오롯이 즐길 수 있는 것은 문론, 낮에는 수준별 서핑 프로그램과 밤에는 디제잉 공연과 애프터 파티 등 다양한 문화 프로그램을 동시에 즐길 수 있다. 오는 5월 첫 주 주말인 5월6일(토)에는 개장기념 오프닝 파티가 열린다. 이번 파티는 국내 최고의 디제이들이 참석해 서피비치를 뜨겁게 달굴 예정이다.

특히 서핑 후에는 서피비치 중앙에 위치한 커뮤니티 공간에서 자유롭게 먹거리를 즐기며, 여유로운 시간을 보낼 수도 있다. 이국적이고 안락한 밤을 경험할 수 있는 럭셔리 카라반 15여개동이 준비 돼 있으며, 여름시즌부터는 개인장비 없이도 즐길 수 있는 게스트 캠핑 시설 20개동부터 서프트립을 즐기는 캠퍼를 위한 오토 캠핑장이 마련돼 있다.

문의 : 서피비치 현장운영팀 033-672-0695

민다엽 기자  mdy@ktnbm.co.kr

<저작권자 © 한국관광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민다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