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골프
골프전문 조아트래블 강추 일본 데일리구조 품격골프 상품“북해도 저리가라...한여름 골프 데일리구조가 책임진다”

“북해도 저리가라...한여름 골프 데일리구조가 책임진다”
조아트래블, 일본 기후현 데일리구조CC 특별사은행사
6월9일 출발 2박3일(63홀) 94만원, 8일 출발 3박4일(90홀) 108만원
해발 1100m 히루가노 고원에 위치해 피서골프 명소로 인기

여름 휴가철이 다가오면 무더위를 피해 시원하게 라운딩 할 수 있는 골프장을 찾는 골퍼들의 문의가 많아진다.
일본 기후현 구조시 히루가노 고원 해발 1100m에 위치한 데일리구조CC는 한여름에도 시원한 바람을 맞으며 골프를 즐기기에 최적의 요소를 모두 갖추고 있어, 일본 현지에서도 여름 휴가철이면 부킹하기 힘들 정도의 인기를 얻고 있는 골프장이다.


골프전문여행사 조아트래블 김선준 대표는 “일본 기후현 구조시에 데일리구조CC는 해발 1100m 히루가노 고원에 위치해 한여름에도 시원한 고원의 바람을 맞으며, 삼림욕은 물론, 온천과 관광까지 겸할 수 있는 곳으로 매년 인기를 끌고 있는 여름철 피서골프 목적지”라고 설명한다. 

현지답사를 다녀온 이광석 올댓골프트래블 대표도 “한여름 홋카이도보다 시원하게 라운딩 할 수 있는 곳이 바로 자연친화적인 데일리구조CC며, 3500m 하쿠산 봉우리는 6월에도 눈으로 덮여 있어 산 정상을 바라보며 날리는 티 샷은 가히 일품이며 주변 유명 관광지 역시 한국 골퍼들이 가족과 함께 찾을 수 있는 골프와 관광이 겸비된 골프휴양지로서 손색이 없다”고 말한다.
일본 나고야공항에서 차로 1시간30분 걸리는 데일리구조CC는 1980년 7월 개장한 골프장으로 9680야드 총 27홀 규모로 스즈키 겐지로가 코스 설계를 맡았으며 고원과 자연 지형을 잘 활용해 골퍼들에게 만족스러운 라운딩을 선사한다.


코스마다 삼나무와 낙엽송, 자작나무 등 수목림으로 둘러싸여 있어 삼림욕도 함께 즐길 수 있어 일본 내에서 자연친화적 골프장으로 사랑받고 있다.
레이크와 리버, 마운틴 등 3개 코스는 각각의 매력을 잘 살려 골퍼들의 승부욕을 자극하기에 충분하다. 레이크코스는 전체적으로 평탄하고 아기자기해 여성 골퍼들에게 인기를 얻고 있다.
데일리구조CC를 대표하는 리버코스는 계절에 따라 다채로운 풍경을 선사한다.
숲과 풀, 꽃이 정원처럼 가꿔져 있고 전체적인 업-다운이 살아 있어 재미있게 라운딩을 즐기게 한다.
마운틴코스는 하쿠산 연봉이 필드를 따라 파노라마처럼 펼쳐져 있다. 데일리구조CC의 챔피언 코스로서 자작나무 숲을 즐길 수 있는 리조트 코스이기도 하다.
데일리구조CC에는 리조트형 호텔인 구조코겐호텔이 위치해 라운딩과 휴식을 동시에 즐길 수 있어 일본 최대 여름휴양지 가루이자와 견줄 만한 센트럴재팬의 대표 휴양지로 알려져 있다.
구조 고원에 위치한 호텔 객실에서 바라보는 전망은 아름답기까지 하다.
봄ㆍ여름에는 꽃이 만발하고. 겨울에는 눈으로 뒤덮인 순백의 자연이 함께한다. 공기 좋고, 경치 좋은 곳에 위치한 구조코겐호텔은 골퍼들은 물론, 가족단위 관광객들에게도 편안한 휴식을 제공하기에 그만이다.

호텔 석식으로 최고 육질의 소고기와 새우, 오징어 바비큐 요리는 일품. 골프장 주변 관광지로 시라카와고 역사마을은 해발 500m 산자락에 자리했으며, 세계문화유산으로 등록된 곳. 일본 전통 갓쇼 양식의 가옥이 볼거리를 제공하며, 600명이 넘는 주민이 생활하고 있다. 구조하치만 역시 수로를 따라 형성된 아름다운 마을이며, 구조하치만 성도 둘러볼 만하다.
조아트래블은 오는 아시아나항공을 이용해 6월9일 출발 2박3일 63홀 라운딩 상품을 94만원에, 6월 8dfl 출발 3박4일 90홀 라운딩 상품은 108만원에 판매하는 고객사은행사를 실시한다.
요금에는 아시아나항공 왕복항공료와 텍스, 호텔비, 조식, 석식, 그린피, 카트비, 송영차량, 여행자 보험이 포함돼 있다.
문의 : 조아트래블 02-733-1155

이영석 기자  ttns@ktnbm.co.kr

<저작권자 © 한국관광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영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