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
2535세대 ‘해외 보단 국내’올 여름휴가 국내도시 선호해

2535세대 ‘해외 보단 국내’

올 여름휴가 국내도시 선호해

해외로는 아시아 근거리 지역

올 여름 인천국제공항 출국자가 10만명을 넘어서는 등 해외여행이 초강세를 보이고 있는 가운데, 2535세대 젊은 층들은 올 여름휴가지로 국내를 선호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호텔스컴바인이 설문조사기업 오픈서베이를 통해 서울 및 경기, 인천 지역의 2535세대 미혼 남녀 1000명을 대상으로 ‘여름휴가 관련 설문조사’를 시행한 결과, 제주·부산·전주 등 국내 도시(55.6%)가 가장 선호하는 여름휴가지 1위로 꼽혔다. 해외로는 일본·중국·대만·홍콩 등 아시아 근거리 지역(21.6%), 태국·발리·싱가포르·세부 등 동남아/서남아 지역(12.4%) 등 아시아 지역에 대한 선호도가 높았다.

반면 영국, 이탈리아, 프랑스, 스페인 등 유럽 지역과 미국, 캐나다 등 미주/중남미/하와이 지역은 각각 5.3%과 4.4%를 기록했다.

휴가 기간을 묻는 질문에는 3~5일(56.9%)이라는 응답이 과반수 이상을 차지했으며, 그 뒤로 1~2일(23.4%), 6~7일(10.3%), 일주일 이상(9.4%) 순으로 집계돼 장기 여름휴가를 떠나는 이들은 비교적 적은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여행을 혼자(8.0%) 떠난다는 응답 보다는 연인(33.1%), 친구(29.4%), 가족(27.7%)과 함께 간다는 비율이 압도적으로 높았다.

만족스러운 여름휴가를 위한 숙박 선택에 대한 생각도 들어봤다. 2535세대가 선호하는 숙박형태(복수응답)로는 3~4성급 호텔(28.3%)과 풀빌라, 펜션 등(27.3%)이 꼽혔고, 그 이유(복수응답)로 경제적 부담이 적어서(44.8%), 편안하고 안전해서(43.4%)라는 응답이 가장 많았다.

숙박 예약은 보통 여행을 떠나기 2~3주 전(32.7%)에 가장 많이 하며, 숙박비는 1박 기준으로 10~20만원대(46.7%)를 사용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어 10만원 이내(23.2%), 30~40만원대(19.4%), 50~60만원대(6.0%), 70~80만원대(2.9%), 100만원 이상(1.8%)의 순이었다.

신동민 기자  sdm@ktnbm.co.kr

<저작권자 © 한국관광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동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