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항공
이스타, 성수기 슈퍼스타 발표베트남 다낭‧일본 삿포로

이스타항공이 7~8월 성수기 기간 인기노선으로 베트남 다낭과 일본 삿포로 노선을 꼽았다.

하계 성수기 기간인 7월20일부터 8월20일 한 달간의 이스타항공 국제선 평균탑승률을 집계한 결과, 인천~다낭 노선은 94%, 인천~삿포로 노선은 95%를 각각 기록하고 있어 휴가철 여행객들의 선호 여행지로 각광받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하반기 신규취항지인 다낭과 삿포로는 취항한지 약 한 달여 만에 7월 기준 평균 탑승률 약 93%를 기록하며 순항을 이어가고 있다. 이에 이스타항공은 늦은 휴가를 계획하는 고객들을 위해 9월 증편 운항 실시로 고객들의 항공 스케줄 선택권을 확대할 예정이다.

이스타항공은 지난 1일부터 9월28일까지 주7회 운항했던 인천~다낭 노선을 주14회로 증편운항하며 해당기간동안 왕복기준 공급석 약 1만 6백 여석을 추가 제공하고 있다. 아울러 삿포로 노선은 지난1일부터 9월30일까지 주7회 운항을 주14회 운항으로 두 배 늘리며 왕복기준으로 약 1만 1천 여석의 공급석을 추가 확대하고 있다.

한편 창립 10주년을 맞은 이스타항공은 하반기 인천~다낭, 인천~삿포로 노선 취항으로 국내선 5개 노선, 국제선 26개 노선을 운항하고 있다.

한미림 기자  hmr@ktnbm.co.kr

<저작권자 © 한국관광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미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