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여행
‘2018 창원 방문의 해’ 선포식1500만 관광객 유치 나섰다

안상수 창원시장은 ‘2018 창원세계사격선수권대회’를 1년 앞둔 지난달 29일 국내외 관광업계, 사격관계자, 출향인사 등 400명이 참석한 가운데 서울 포시즌스호텔에서 ‘2018 창원 방문의 해’를 공식 선포하고 1500만 관광객 유치에 나섰다.

선포식은 여성5인조 퓨전국악그룹 ‘아리안’, 창원 시립합창단의 식전공연을 시작으로 안상수 창원시장의 ‘2018 창원 방문의 해’ 선포, 창원홍보영상 상영, ‘창원 방문의 해’ 추진방향과 비전 발표에 이어 대한사격연맹, 한국마이스협회, 한국관광학회와 양해각서를 체결했다.

안 시장은 창원 방문의 해 선포와 관광도시 창원의 비전을 홍보했고, 관광홍보대사 탤런트 정준호씨가 발표자로 나서 ‘창원의 관광지’를 소개했다.

2018년 창원에서는 다양한 국제행사가 펼쳐진다.

8월 31일부터 9월 14일까지 창원시 일원에서 펼쳐지는 ‘2018 창원세계사격선수권대회’는 올림픽·월드컵 등과 함께 세계 5대 스포츠축전으로 꼽힌다. 창원시는 내년 창원세계사격선수권대회에 120개국 4500명의 대규모 선수단이 참가할 것으로 예상하면서 대회와 연계해 2018년을 ‘창원 방문의 해’로 선언하고 연중 국내외 관광객들이 찾는 다양한 이벤트 도 함께 펼친다.

창원시는 ‘2018창원 방문의 해’ 공식 선언을 시작으로 국내외 언론을 통해 홍보마케팅 활동을 진행하고, 창원의 3대 대표축제인 진해군항제, K-POP월드페스티벌, 마산가고파국화축제, 2018 창원조각비엔날레, 세계한인경제인대회, 국제관광학술대회 등 2018년 연중 펼쳐지는 축제와 행사의 내실화에 들어간다.

창원시는 창원을 찾는 관광객들을 위해 체류형 관광을 즐길 수 있도록 주요 관광지에 독특한 경관조명을 연출하는 등 ‘밤이 아름다운 도시’ 조성과 체험스포츠 인프라 확충, 사계절 테마 관광상품, 누비자 투어코스 운영, 산업관광 상품 개발 등 창원 어느 곳에서나 즐길 수 있는 관광아이템도 준비하고 있다.

안 시장은 “2018 창원세계사격선수권대회와 함께하는 창원 방문의 해는 지난 3년간 관광활성화를 위한 창원시의 노력을 집대성하는 것”이라며 “창원 방문 관광객 수가 2016년 1095만 명 대비 37% 증가한 1500만 명을 달성할 것으로 전망되고 3950억원의 경제적 파급효과를 거둬 2018년은 창원관광 도약의 해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영석 기자  ttns@ktnbm.co.kr

<저작권자 © 한국관광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영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