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이슈 포토뉴스
‘코리아투어카드 - 지역관광 활성화의 열쇠한국방문위원회, 지자체 대상 사업설명회 개최

(재)한국방문위원회(위원장 박삼구)는 지난달 30일 서울역에 위치한 공항철도 회의실에서 지자체를 대상으로 ‘코리아투어카드(KOREA TOUR CARD)’ 사업설명회를 개최했다.

이날 설명회에는 서울특별시, 대구광역시, 인천광역시, 광주광역시, 대전광역시, 경기도, 강원도, 충청북도, 충청남도, 전라남도, 경상북도, 경상남도 등 12개 지자체 관광마케팅 담당자들이 참석해 코리아투어카드에 대한 자세한 사업 소개를 듣고, 코리아투어카드를 활용한 지역 소재 관광지 홍보와 연계 사업을 통한 외국인 관광객 지방분산 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설명회에 참여한 전라남도 담당자는 “전라남도의 대표 여행지인 여수, 순천에서 코리아투어카드의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참여업체를 적극 독려할 예정이다. 코리아투어카드를 소지한 개별여행객들이 앞으로 더욱 자주 전라남도를 방문할 수 있도록 다양한 사업을 연계해 활용하겠다”말했다.

사진설명 : 서울역에 위치한 공항철도 회의실에서 한국방문위원회가 지자체 관계자들을 대상으로 코리아투어카드 사업설명회를 개최했다.

한경아 한국방문위원회 사무국장은 “코리아투어카드는 증가하는 외국인 개별여행객에게 한국의 편리한 교통을 이용하고, 다양한 문화콘텐츠를 체험할 수 있게 해주는 방한 여행 필수 품목”이라며, “오늘 참석하신 지자체와 연계해 향후 코리아투어카드를 한국의 대표관광카드로 키워나가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코리아투어카드는 (재)한국방문위원회가 ‘2016~2018 한국 방문의 해’ 를 기념해 ㈜한국스마트카드와 함께 출시한 외국인 전용 교통관광카드로, 전국권역의 지하철, 버스, 택시 등 교통기능과 외국인들이 선호하는 주요 관광, 쇼핑, 엔터테인먼트 부문의 130개 기업, 2천여 개 매장의 혜택을 제공한다. 1월말 출시한 코리아투어카드는 현재, 편의점(CU, 7-ELEVEN), 항공사(제주항공, 홍콩익스프레스, 에어서울), 공항철도, 지하철 자판기, 은행(우리은행, 신한은행)에서 4,000원(충전금 별도)에 판매되고 있으며, 약 6개월 동안 8만7천여 장이 판매돼 외국인 관광객의 높은 호응을 얻고 있다.

코리아투어카드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공식 누리집(www.koreatourcard.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문의 : 02-6272-7316

이영석 기자  ttns@ktnbm.co.kr

<저작권자 © 한국관광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영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