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NTO
뉴질랜드관광청 ‘스페셜리스트’등급 따라, 자격증과 로고 사용

뉴질랜드관광청이 서울 이비스앰버서더 명동에서 ‘100% 퓨어 뉴질랜드 스페셜리스트 프로그램’교육을 진행했다.

‘100% 퓨어 뉴질랜드 스페셜리스트 프로그램’은 여행업계 종사자를 대상으로 하는 뉴질랜드 여행 전문가 양성 프로그램으로, 이번 교육은 기존의 스페셜리스트 자격이 브론즈, 실버, 골드로 세분화되면서 변경된 자격 조건과 혜택을 소개했다. 교육은 개편된 프로그램에 대한 소개와 함께 참가자들이 직접 스페셜리스트 프로그램 온라인 모듈을 이수하면서, 현지의 새로운 여행 정보를 학습하는 시간으로 구성됐다. 새롭게 변경된 스페셜리스트 프로그램 참가자는 10개의 온라인 모듈과 뉴질랜드관광청이 실시하는 교육 이수 수준에 따라 스페셜리스트 자격증 및 로고를 사용할 수 있게 된다. 더불어 뉴질랜드관광청 행사 초대 및 팸투어 참가, 판촉용품 지원 등 더욱 다양한 인센티브와 혜택이 주어진다.

민다엽 기자  mdy@ktnbm.co.kr

<저작권자 © 한국관광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민다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