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항공 포토뉴스
델타항공, 초록우산어린이재단과 ‘드림투어’제 14차 ‘드림투어’

델타항공이 초록우산어린이재단과 함께 진행하는 제 14차 ‘드림투어’가 지난 5일 시작됐다. 이번 프로그램을 통해 총 16명의 어린이들이 미국으로 문화교류 체험 여행에 나선다. 드림투어는 비영리단체인 초록우산어린이재단에서 주최하고 델타항공에서 후원하는 연례행사로 기회를 필요로 하는 어린이들을 대상으로 해외여행 기회를 통해 문화적 교류는 물론 견문을 넓힐 수 있는 특별한 경험을 제공해주기 위한 취지로 마련됐다. 이를 통해 2003년부터 현재까지약 270명의 어린이들에게 미국 문화체험의 기회를 지원해왔다. 델타항공의 경우 초록우산어린이재단을 통해 2003년부터 소외계층 어린이들을 위한 항공권을 지원해 오고 있다.

이번 투어에 참여하는 어린이들은 델타항공이 운항하는 애틀랜타 직항편을 이용해 6박8일 일정으로 조지아주 애틀랜타와 플로리다주 올랜도를 방문하게 된다. 지난 6월4일 신규취항한 인천~애틀랜타 직항노선은 델타항공의 본사가 위치해 있으며 세계 최대규모의 허브공항이 있는 애틀랜타와 서울을 이어주는 노선이다. 이번 드림투어는 CNN, 코카콜라, 센테니얼올림픽공원, 조지아공과대학교 등 애틀랜타내 다양한 관광지와 케네디우주센터, 디즈니월드 및 유니버셜스튜디오 등 플로리다의 주요 명소를 방문하는 일정으로 계획됐다.

심형은 기자  she@ktnbm.co.kr

<저작권자 © 한국관광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심형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