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여러분
‘교육기부 2000회’ 주인공김수천 아시아나항공 사장

지난 7일, 고양시 ‘아람누리 아람음악당’에서 진행된 ‘제6회 아시아나 드림페스티벌’에서 아시아나항공 김수천 사장이 ‘색동나래교실’의 특별 강사로 나섰다.

‘색동나래교실’은 아시아나항공 임직원 ‘교육기부 봉사단’이 교육기부를 원하는 학교에 직접 찾아가 항공직무 관련 직업강연을 실시하는 아시아나항공의 대표적인 교육기부 프로그램으로서, 지난 2013년 봉사단이 조직된 이후, 지금까지 전국 927개 중‧고등학교, 약 1만80000여 명의 학생들에게 진로탐색의 기회를 제공해 왔다.

특히 2000번째로 진행된 이날 ‘색동나래교실’에서는 김수천 사장이 직접 강사로 나서 그 의미를 더했다. 김 사장은 행사장을 가득 메운 약 1200여명의 학생들에게 ‘내 삶을 이끌어 온 가장 큰 원동력’이라는 제목으로 특강을 진행하며, 자신의 경험을 토대로 한 평소의 소신과 생각을 밝혔다. 김 사장은 강연에서, “호기심은 나로 하여금 열린 자세로 끊임없이 노력하도록 만들어 준 에너지의 원천이었으며, 주인의식은 내 자신의 생각과 의지로 세상을 살아가도록 일깨워 준 각성제와 같은 존재였다”며 학생들에게 “호기심과 주인의식을 가지고 매사에 임해줄 것”을 당부했다.

올해로 6회째를 맞이한 ‘아시아나 드림페스티벌’은 금호아시아나문화재단과 ‘YG엔터테인먼트’가 공동 후원하고 아시아나항공과 ‘고양교육지원청’이 함께 진행하는 청소년 대상 교육기부 행사로서, 지난 2014년부터는 직업강연과 문화•예술공연이 한데 어우러진 ‘축제의 場’으로 진행돼 청소년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아시아나항공은 이러한 ‘색동나래교실’을 통한 재능기부 활동의 공로를 인정받아 2014년부터 2016년까지 교육부 주관의 ‘교육기부대상’을 수상한 바 있으며, 올해 12월에는 3년 연속 교육기부대상을 수상한 기업과 기관에 주어지는 ‘명예의 전당’ 헌액을 앞두고 있다.

강태구 기자  ktk@ktnbm.co.kr

<저작권자 © 한국관광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태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