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골프
아요디아 리조트 발리발리에서 깊이 있는 문화와 현대적 서비스를 만나다.

 

아요디아 리조트 발리는 발리 본연의 건축 스타일과 우아한 멋을 지닌 아름다운 리조트로 발리의 워터 팰리스와 유사하게 설계됐으며, 호텔 어느 곳에서나 쉽게 눈에 띄는 다양한 양각 새김 형태의 석상을 비롯한 분수대, 라군풀에서 나타나는 예술적인 고귀함은 ‘라마야나 신화를 분명히 보여주고 있다.

‘아요디아’는 신화인 라마(Rama) 왕과 그의 아름다운 아내 신타(Shinta)가 행복하게 살았던 성의 이름에서 비롯된 말이다. 성을 둘러싼 모든 환경이 낭만적이고 환상적인 조화를 이루고 있던 그 당시의 분위기를 그대로 재현한 아름다운 곳이 바로 발리의 아요디아 리조트로 발리의 풍부하고 깊이 있는 문화와 전통, 세련되고 교양 있는 여행객들이 요구하는 완벽한 서비스와 우아한 객실이 조화롭게 어우러져 있다.

 

리조트의 디자인, 건축물은 힌두 신화의 대서사시인 라마야나에 등장하는 아요디아(Ayodya) 왕국의 라마와 신타(Rama and Shinta)의 러브 스토리에서 영감을 얻어 건축했다.

비유적 가르침과 철학적 우화와 관련된 장엄한 삶의 여행 이야기를 담고 있는 2만4000개의 고대 서사시에서 이 연인들은 중추적인 캐릭터로써, 특히 풍부한 힌두 전통에서 자라난 거의 대부분의 인도네시아인들의 의식 속에 깊이 뿌리 내리고 있다.

또한 인도네시안 어린이들은 라마와 신타의 이야기를 담은 매혹적인 무용극의 반복 공연을 통해 사랑과 우정, 결혼 그리고 가족과 나라에 대한 의무와 관련된 이상을 배우고 있다.

라마와 신타의 ‘카멜롯(영국 전설의 아서 왕의 궁전이 있었던 곳으로, 비유적으로는 행복이 넘치는 장소나 시대, 매혹적인 시대나 분위기를 뜻함) ’과 같은 이야기에 등장하는 아요디아(Ayodya) 왕국은 그 곳에 사는 모든 사람들에게 편안함과 물질적 풍요로움, 평화와 행복 그리고 화목한 환경을 제공하는 유토피아 같은 곳이었다고 한다.

발리 사회의 특징으로 문화와 전통 그리고 환대가 현대(Modern day)에 반영된 것처럼, 아요디아 발리 리조트는 고대 아요디아(Ayodya) 왕국의 선함과 고결함을 보존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1991년 발리 누사두아 단지 내에 최초로 오픈한 리조트로서 발리의 과거에 대한 헌신 그리고 발리의 미래를 위한 약속은 아요디아 리조트의 자부심 중 하나다.

26년이라는 시간 동안, 누사두아(Nusa Dua)는 세계 지도자들이 참석하는 중요한 컨퍼런스 및 정상 회의를 정기적으로 주최하는 세계적인 관광 지역으로 성장했다.

아요디아 발리 리조트(Ayodya Resort Bali)는 537개 객실과 대규모 회의 시설, 그 외 세심하게 꾸며진 리조트 부대시설과 아름다운 정원 등을 통해 발리만의 느낌을 접하게 된다.

발리 사원과 발리에서 가장 재능 있는 장인이 만든 돌과 나무 조각 그리고 발리 최고의 예술 공연단이 펼치는 춤과 음악이 펼쳐지는 공연장은 발리 라자왕의 장엄한 궁전을 떠올리게 한다.

발리니스 라이프의 모든 요소들이 스며들어 있는 예술성과 영감을 담고 있는 아요디아 리조트 발리는 시대를 뛰어넘는 젊은 세대의 이상이 포함된 고대의 라마야나 전설을 반영해 그들만의 풍부하고 독특한 발리 문화와 환대를 보여준다.

아요디아 리조트 발리는 5성급 리조트로 럭셔리하면서도 발리 전통의 테마를 간직한 리조트로 자연 그대로의 멋을 지닌 모래사장이 펼쳐져 있는 300m의 훌륭한 해변을 따라 11.5헥타르(29에이커)에 달하는 면적에, 누사두아 해변과 발리 내셔널 골프& 컨트리클럽 옆에 위치해 있다.

허니문은 물론 특별한 휴가를 위한 고객들을 위한 럭셔리한 다양한 객실과 푸른 가든과 개인 풀장을 가진 만다비 스위트, 카우살야 스위트룸은 디럭스 프라이빗 빌라 스타일로 이루어져 있다. 해변가 별장과 같은 느낌을 주는 라마 신따 스위트는 허니문이나 가족 여행에 이상적이다.

예약 : 마타하리 02-765-8285

이영석 기자  ttns@ktnbm.co.kr

<저작권자 © 한국관광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영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