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NTO
아직도 끄떡없는 도깨비 후광캐나다관광청, 동부 일주상품 1위

캐나다 동부 일주 상품의 인기가 식을 줄 모른다.

캐나다관광청이 최근 실시한 이벤트서 동부 일주 상품이 가장 많은 표를 얻으며 1위를 차지한 것. 18,000명이 넘게 참여한 이번 행사에 당당히 1위에 등극했다. 이번 투표는 캐나다관광청이 60여개 다양한 캐나다 여행상품을 소개해 소비자들의 반응을 묻고자 진행됐다. 이벤트 당첨자에게는 해당 여행지로 떠날 수 있는 기회도 제공했다.

1위에 오른 캐나다 동부 일주 상품은 지난해 방영된 JTBC의 ‘뭉쳐야 뜬다’와 드라마 ‘도깨비’의 배경으로 잘 알려진 온타리오주, 퀘벡시티와 몬트리올을 포함하고 있다.

옐로나이프의 오로라 관측과 캐네디언 로키, 밴쿠퍼, 나이아가라 폭포를 포함한 일정이 그 뒤를 이었다.

캐나다관광청은 “이번 투표 결과를 통해 다시 한 번 TV의 영향력을 확인했다”면서 “겨울 여행지 캐나다에 대한 소비자의 구체적인 니즈를 파악하는 데 좋은 기회였다”고 말했다. 또 “다양한 방송 프로그램을 지원해 캐나다 여행지를 널리 알릴 수 있도록 콘텐츠 마케팅에 주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캐나다관광청과 알버타관광청이 함께 지원한 JTBC ‘뭉쳐야 뜬다’ 캐나다 로키편이 지난 13일 첫 방영됐다. 이번 편에서는 아직 잘 알려지지 않은 로키의 새로운 지역과 알버타에서 즐길 수 있는 다채로운 액티비티를 만나볼 수 있다.

김동욱 기자  kdw@ktnbm.co.kr

<저작권자 © 한국관광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동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