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피플
노랑풍선, 기획재정부 장관 표창52회 납세자의 날, 2013년 이어 두번째

고재경, 최명일 노랑풍선 회장이 지난 5일 서울 남대문세무서에서 열린 ‘제52회 납세자의 날’ 기념행사에서 성실 납세를 통해 국가 재정에 기여한 공로로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표창(모범납세자)을 수여받았다.

기획재정부가 주관하는 ‘납세자의 날’은 매년 3월3일 ‘납세자의 날’을 기념해 개최된다. 1년 간의 세정 성과 발표와 향후 세정 운영 방향에 대한 간담회 등으로 진행되며, 연간 성실납세 실적에 따라 선정된 개인 및 기업에게 훈장, 포장, 표창 등을 수여하는 행사다.

노랑풍선은 여행 문화의 저변 확대, 소비자 중심경영을 실현하면서 투명한 세무처리로 조세를 부담해 국가재정에 기여해 왔으며 지역 연계를 통한 고용 창출과 각종 봉사활동 등을 통해 지역사회 발전에 이바지해왔다.

또한 지난해 6월 일정요건을 갖춘 성실한 법인과 세무문제를 사전협의, 해결하여 성실하게 신고, 납부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국세청 성실납세 이행 협약’을 체결하며 기업의 투명성 제고에 앞장서 왔다.

고재경 노랑풍선 회장은 “2013년에 이어 두번째로 표창을 수여 받게 되어 매우 영광스럽게 생각하며 더욱 무거운 책임감을 느낀다”는 소감을 밝혔으며, 최명일 회장은 “앞으로도 사회적 책임을 다하고 신뢰를 바탕으로 한 소비자 중심의 경영을 통해 국내 여행업계 및 국가 경제 발전에 이바지 할 수 있도록 지속적인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전했다.

신동민 기자  sdm@ktnbm.co.kr

<저작권자 © 한국관광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동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