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루 리마에 크루즈 터미널 건설
페루 리마에 크루즈 터미널 건설
  • 강태구 기자
  • 승인 2018.06.04 08: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1년 완공예정, 다양성을 넓히다

페루관광청은 크루즈 시장의 성장에 발맞춰 페루 리마의 미라플로레스 지역에 새로운 크루즈터미널을 건설한다고 밝혔다. 크루즈 시장은 시니어와 럭셔리 여행객 증가에 힘입어, 지난 10년간 50%에 달하는 성장률을 보였으며, 지난 해에는 약 2,580만 명의 탑승객을 유치해 세계적인 호황을 누렸다. 페루에는 프린세스 크루즈 라인, 로얄캐리비안 크루즈 라인, 홀랜드 아메리카 라인 등 총 82개의 크루즈선을 통해 약 6만 명의 승객이 리마에 도착했으며 그 중 절반가량이 리마카야오 터미널을 이용했다. 신규 크루즈 터미널은 한화 기준 약 470억 가량을 투자해 2021년 완공 예정이다.

페루관광청관계자는 “이번 미라플로레스크루즈 터미널이 개설되면 많은 여행객들이 더욱 다양한 방식으로 페루를 즐길 수 있게 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리마의 미라플로레스 지역은 페루의 전통과 현대를 두루 갖춘 주요 관광지로서 사랑 받고 있다. 페루 미식의 즐거움을 느낄 수 있는 수많은 레스토랑과 퀄리티 있는 숙박시설뿐만 아니라, 태평양을 마주보고 있어 서핑과 패러글라이딩 등 아웃도어 액티비티를 즐길 수 있는 곳으로도 유명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