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NTO
아시아의 진주 ‘스리랑카’다양한 프로그램, 이목 집중

스리랑카의 경쾌하고도 따뜻한 문화와 뛰어난 자연경관이 많은 한국인들에게 알려졌다. 아시아의 진주인 스리랑카의 다양한 문화를 소개하는 ‘스리랑카의 날’ 행사가 지난 16일 서울로7017목련마당에서 성공리에 진행된 것.

이번 행사는 국내에도 널리 알려진 스리랑카의 홍차, 전통 보석과 수공예품, 요리, 그리고 스파 용품 등으로 더욱 풍성하게 채워졌다. 특히 스파 용품의 경우 국내에서는 경험하기 어려운 아유르베다의 천연 성분으로 만들어져 많은 시민들의 관심을 한 몸에 받았다. 스리랑카의 전통 요리와 코끼리사과로 만든 주스, 그리고 스리랑카의 실론티와 우유를 섞은 밀크티는 지나가는 시민들의 발길을 사로잡았다.

스리랑카 공연팀과 협력사 사단법인 한문화진흥협회의 다채로운 댄스 공연들 또한 풍요롭게 이어져 목련마당을 스리랑카로 물들였다. 행사를 방문하는 시민들을 위해 스리랑카 대사관과 스리랑카 관광청은 여러 경품 이벤트를 진행해 분위기를 더욱 활기차게 만들었다.

마니샤 구나세이카라 주한 스리랑카 대사는 “본 행사를 통해 더욱 많은 한국의 시민들이 스리랑카의 매력을 알게 된 것 같아 기쁘다”며 “관광뿐만 아니라 모든 분야에서 일어나는 한국과 스리랑카의 교류가 활발해지길 바란다”고 기대감을 전했다.

이정화 기자  ljh@ktnbm.co.kr

<저작권자 © 한국관광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정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