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 완료’ 스카이팀, T2 본격 운항
‘이전 완료’ 스카이팀, T2 본격 운항
  • 민다엽 기자
  • 승인 2018.10.26 14: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국제공항 제2터미널(T2)로 이전이 예정됐던 7개의 스카이팀 항공사가 지난 28일부터 T2에서 본격적인 운항을 시작했다. 이에따라 탑승 터미널 확인에 각별한 주의가 요망된다.

T2로 이전한 항공사는 아에로멕시코, 가루다인도네시아, 중화항공, 체코항공, 샤먼항공, 알리탈리아, 아에로플로트 등 7개로 항공사로, 기존 스카이팀 4개 항공사(대한항공, 델타항공, 에어프랑스항공, KLM)와의 환승 및 코드쉐어도 보다 편리해질 전망이다. 더불어, 이번 이전을 통해 2터미널의 여객분담률은 현재 27.5%(1터미널 72.5%)에서 30.6%(1터미널 69.4%)로 3.1%p 가량 늘어난다.

한편, T2는 지난 1월 개장한 이후 200일만에 누적 국제여객 1000만명을 돌파하며 상승세를 이어가고 있다. 현재 T2는 연간 1800만 명 이상의 승객을 수용할 수 있으며, 2023년까지 네 번째 확장 공사가 완료되면 수용인원이 4600만명까지 가능해질 전망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