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획
호텔스닷컴, 이색호텔을 찾아서

호텔스닷컴이 지난 2년간 자사 데이터를 분석한 조사에 따르면 개인소유 섬, 사막 등 이색적인 장소에 위치한 호텔후기가 약 60% 가량 증가, 이색 호텔을 찾는 여행객들이 늘고 있다.

이에 호텔스닷컴은 매년 약 2천9백만건의 후기를 분석해 우수한 숙박 시설을 소개하는 ‘가장 사랑받는 호텔 어워즈’에 ‘최고의 이색휴양 호텔’ 부문을 새롭게 추가했다.

김상범 호텔스닷컴 대표이사는 "여행이 일상화 되어 가면서, 전에 없던 새로운 여행 경험에 대한 니즈가 증가하는 것으로 보인다”며 “가족·연인·친구들과의 여행을 계획하고 있다면 호텔스닷컴이 엄선한 이색 휴양 호텔 안에서 특별한 추억을 만들길 바란다”고 말했다.

 

제이드마운틴리조트, 수프리에르
74만평의 드넓은 해변이 내려다 보이는 제이드마운틴리조트는 세계에서 가장 아름다운 호텔 중 하나로 꼽힌다. 풀 서비스 스파, 피트니스 시설, 테니스코트, 인피니티 풀 등 다양한 부대시설은 물론, 스위트룸의 경우 웅장한 산을 내려다 보는 이색적인 전망까지 갖추고 있다.

 

리틀팜아일랜드리조트&스파-노블하우스리조트, 리틀토르치키
미국 플로리다주 남단에 위치한 개인 소유의 섬 리틀토치케이 섬에 위치, 고급 스파·5성급 레스토랑 등 럭셔리한 편의시설과 보석처럼 반짝이는 프라이빗 비치까지 보유했다. 특별한 경험과 편안한 휴식, 두 마리 토끼를 잡고 싶은 여행객들에게 부족함이 없다.

 

가미라수케이브호텔-스페셜클래스, 어굽
조각한 듯한 돌들이 멋진 풍경을 자아내는 터키 카파도키아 지역에서도 가장 웅대한 모습을 자랑하는 동굴 호텔이다. 야외 수영장·풀 사이드바 등 다양한 부대시설을 갖추고 있으며, 호텔 근방에서 에코투어·하이킹·바이킹 트레일·산악자전거 등 각종 액티비티를 즐길 수 있다.

 

아난타라카스르 알 사라브데저트리조트, 마다르빈우사얀
사막의 모래언덕에 자리 잡아 그야말로 이색 휴양 호텔이라는 타이틀이 어색하지 않은 호텔. 사막 특유의 고요함과 평화로운 분위기 속에 풀 서비스 스파를 비롯 야외 수영장, 스파트리트먼트 룸, 요가 교실과 같은 다채로운 힐링 서비스들을 제공한다.

 

칼리스토가랜치, 칼리스토가
포도밭이 넓게 펼쳐진 나파밸리의 호텔 전용 협곡에 위치한 이 럭셔리 호텔은 고품격 풀 서비스 스파부터 동화같은 자연과 어우러진 야외 수영장, 심신을 달래주는 필라테스 강습까지 고단한 심신을 100% 충전할 수 있는 이색 호텔로 손색이 없다.

 

실로스테이, 리틀리버 
좋은 날씨로 유명한 뉴질랜드 리트리버에 위치한 실로스테이는 곡식 저장고를 개조해 만들어, 가장 특이한 외관을 자랑한다. 인근에서 산악자전거·에코 투어 등 아웃도어 액티비티를 즐기기에도 제격이다.

 

포시즌스 리조트 발리 앳 사얀, 우붓 
아융강 상류 논 위에, 울창한 산 허리와 향기로운 사얀 정원으로 둘러싸여 있어 투숙객들에게신비로운 느낌을 선사하는 숙소다. 총 60여개의 객실을 보유하고 있으며, 계곡 전망과 정원 전망 중 선택할 수 있다.

 

키말라, 카말라
열대우림 캐노피섬 위에 자리한 키말라는 웅장하면서도 고요한, 특유의 분위기를 지난다. 총 38개의 객실을 보유하고 있으며 무료 입욕실과 요가교실, 풀 사이드바를 제공한다. 특히 하늘과 맞닿은 프라이빗 인피니티 풀을 즐길 수 있는 버드네스트빌라 객실을 추천한다.

 

레모타호텔, 푸에르토나탈레스
숲·섬·얼음들판 그리고 빙하 등 웅대한 자연에 둘러싸여, 투숙 자체로 이색적인 경험을 선사하는 호텔이다. 마리나·스파·수영장·정원, 그리고 도서관 등 다채로운 부대시설은 자연경관 만큼이나 만족스러운 투숙 경험을 선사할 것.

 

아이스호텔, 유카샤르비
바쁜 일상 속 시간을 잠시 멈추고 싶다면 스웨덴 아이스호텔로 떠나보자. 운이 좋다면 하늘에 너울거리는 환상적인 오로라도 만날 수 있다. 모든 객실은 수작업으로 조각됐으며, 객실 내 온도는 영하 5도에서 영하 8도 사이로 항상 유지 되고 있다.

이고은 기자  lke@ktnbm.co.kr

<저작권자 © 한국관광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고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