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항공
라트비아–한국 첫 직항 전세기대한항공 3항차, 한진관광 운영

올해 라트비아와 한국을 연결하는 대한항공의 첫 직항 전세기가 취항될 예정이다.

3번의 운항스케줄은 오는 5월 24일, 5월 31일 그리고 6월 7일로 정해졌다. 이번 전세기 상품은 주한라트비아대사관, 라트비아투자개발청(LIAA), 리가국제공항 그리고 리가관광개발부 라이브리가의 협조하에 한진관광이 운영한다.

이 항공편들은 라트비아와 한국의 수도를 잇는 첫 직항편으로, 약 700여명의 탑승객이 이용 할 것으로 예상된다. 본 전세기상품은 한진관광 및 대리점들에서 판매하고 있으며 온라인에서도 확인 가능하다.

2015년 주한라트비아대사관이 개관한 이래로, 라트비아투자개발청의 관광부, 라이브리가 및 기타 협력사들과 관광세미나를 조직하거나 여행박람회에 참석 그리고 라트비아로 체험여행을제공해 왔다. 이러한 활동들을 통해 한국인 관관객 유치 증대에 힘써오고 있다.

더불어 한국어 제작된 라트비아 안내서가 발간됐으며, 발트지역 지도와 라트비아의 수도 리가안내서도 번역돼 있다. 라트비아 전세기 직항편을 이용하는 모든 여행자들에게 제공될 예정이다.

신동민 기자  sdm@ktnbm.co.kr

<저작권자 © 한국관광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동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