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국인 선정, 최고의 ‘방탄투어’ 목적지?
외국인 선정, 최고의 ‘방탄투어’ 목적지?
  • 신동민 기자
  • 승인 2019.07.08 10: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방탄소년단(BTS)의 열풍이 전 세계를 휩쓰는 가운데, 이들이 뮤직비디오와 앨범 자켓을 촬영했던 국내 여행지에 대한 한류 팬들의 관심도 높아지고 있다. 촬영 장소들을 찾아가 인증샷을 남기는 이른바 방탄투어가 외국인 관광객들의 트렌드로 떠오르면서, 한국관광공사는 지난달 610~24일 한국관광홍보 8개 외국어 사이트를 통해 ‘BTS 발자취를 따라 가고싶은 한국 관광명소 TOP 10’ 인기투표 이벤트를 실시했다.

137개국 22,272명의 외국인들을 대상으로 한 설문조사 결과, BTS 앨범자켓 촬영 장소인 강릉시 주문진해수욕장 향호해변 버스정거장(21.8%)’을 가장 방문하고 싶은 곳으로 꼽았다. 이어 부산 다대포해수욕장(12.2%) 담양 메타세콰이어길(12.1%) 서울 라인프렌즈 이태원점(11.8%) 경기 양주 일영역(7%) 등을 꼽았다.

연령별로 목적지 선호에 차이를 보였다. 10~30대는 강릉 주문진, 40대에서는 라인프렌즈 이태원점, 50대 이상에서는 담양 메타세콰이어길을 가장 가보고 싶은 장소로 선택했다. 참여자의 성별은 한류에 열광하는 팬들이 압도적으로 여성층이라는 점을 반영하듯 여성이 94.8%를 차지했다.

제상원 한국관광공사 해외스마트관광팀장은 설문조사 결과를 바탕으로 투표에서 인기를 끌었던 장소들을 소재로 SNS를 통해 홍보를 강화하고, 관련 방한 관광상품도 다양하게 개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