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J, 델타항공과 인터라인 연계 운항
LJ, 델타항공과 인터라인 연계 운항
  • 이예린 기자
  • 승인 2019.10.04 14: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에어가 미국 델타항공과 인터라인 협정을 맺고 연계 운항에 나선다.

진에어는 지난 7월 델타항공과 18개 국제선 노선을 대상으로 인터라인 협정을 체결했다. 델타항공은 약 800대의 항공기를 운영하며 전세계 300개가 넘는 도시에 취항하고 있는 글로벌 항공사다.

따라서 델타항공을 이용하는 고객은 인천공항에서 환승해 진에어 항공편을 타고 아시아 국가로 오고 가는 여정을 함께 구매할 수 있다. 대상 노선은 인천~홍콩 인천~타이페이 인천~방콕 등 인천발 노선 18개다.

인터라인(Interline)은 복수의 항공사가 각각 운항하는 노선을 하나의 티켓에 연계 판매하는 제휴 형태를 말한다. 소비자는 단 한번의 티켓 구매만으로 여러 개의 항공사나 운항 구간을 이용할 수 있어 편리하고, 항공사는 노선망 확대 및 환승객 유치 등의 효과를 얻을 수 있다. 이번 협정은 진에어가 델타항공에 운항편을 제공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진에어는 이번 인터라인 협정을 통해 미국에서 한국을 경유해 아시아 국가로 오고 가는 여행을 계획하는 환승 수요를 유치하고 글로벌 인지도를 높일 수 있게 됐다.

한편, 진에어는 현재 젯스타그룹과 인터라인 제휴를 맺고 인천~하노이~나트랑, 인천~다낭~호치민, 인천~오사카~케언스, 인천~나리타~케언스 등의 노선을 운영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