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2월은 역시 ‘마카오’ 페스티벌
12월은 역시 ‘마카오’ 페스티벌
  • 이예린 기자
  • 승인 2019.11.25 08: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저무는 한 해를 화려하게 빛나는 도시 '마카오'에서 보내는 것은 어떨까? 축제의 계절로 자리 잡는 겨울, 12월을 대표하는 축제들을 소개한다.

마카오 라이트 페스티벌은 12월 한달간 매년 변화하는 주제에 따라 다양한 멀티미디어, 애니메이션, 음악, 영상, 기념품, 디너 등 다채로운 마카오의 맛과 멋을 즐길 수 있는 마카오 대표 겨울 축제다. 라이트 페스티벌의 주요 무대는 성 바울 성당의 유적과 아님 아르떼남완 등 약 8개의 장소에서 매일 밤 진행된다.

마카오인터내셔널 퍼레이드는 단 하루, 128일 개최되는 퍼레이드로 매년 조금씩 코스가 변경되어 진행되니 마카오 여행을 앞두고 있다면 미리 웹사이트에서 코스와 일정을 확인하는 것이 좋다. 마카오는 물론 해외 각국의 공연단이 함께하는 흥겨운 퍼레이드와 함께 잊지 못할 마카오의 추억을 만들어 보자.

마카오국제영화제는 알찬 프로그램과 초청작으로 영화팬들 사이에 입소문을 타고 있다. 아시아를 중심으로 전 세계 기대작은 물론 숨은 명작까지 만나볼 수 있는 좋은 기회다. 한국영화와도 각별한 관계를 유지하고 있어 지난해 영화제 대상의 영예가 한국 영화 호흡에 돌아간 데 이어 올해는 영화배우 김준면이자 그룹 EXO의 멤버 수호가 영화제 홍보대사로 개막식에 참가한다. 기간은 125일부터 10일까지 진행된다.

9회를 맞이한 쇼핑 페스티벌은 다양한 할인 혜택 외에도 마카오 특산품을 판매하는 바자, 누구나 참여할 수 있는 럭키드로우가 특징이다. 중국공상은행이나 알리페이, 위챗페이 등을 적극 활용해 12월 한달간 알찬 쇼핑 페스티벌을 누려보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