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W, 지난해 매출 8,104억 달성
TW, 지난해 매출 8,104억 달성
  • 이예린 기자
  • 승인 2020.02.08 17: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장거리로 지속 성장 이어가

티웨이항공이 지난해 최대 매출을 기록하며 매년 꾸준한 매출 성장을 이어가고 있다.

올해로 취항 10주년을 맞이하며 지속적인 성장을 이어온 티웨이항공은 2019년 매출액 8,104억 원(연결 기준)으로 2018(7,318) 대비 10.7% 증가하며, 꾸준한 매출 상승을 이어갔다.

영업이익은 -192억 원으로 손실을 보였으나 지난해 일본노선 축소, 환율, 유가상승, 여행수요 둔화 등 어려운 시장상황에서 신규노선 발굴 및 최적의 기재운영 등 발 빠른 대처를 통해 동종업계 대비 적은 손실로 올해 지속성장 기반을 이어가게 되었다.

지난해 하반기 국제선 여객 점유율을 국내LCC 중 두 번째로 올린 티웨이항공은 차별된 노선 운영 등을 통한 경쟁력 강화로 안정적인 성장을 이어간다는 목표를 잡고 최근 중장거리용 항공기 도입 준비를 위한 전사적 TFT를 운영과 자체훈련센터 구축 등 안전투자에도 많은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또한 변수가 많은 국내외 시장환경에 빠르게 대처하기 위해 해외발 판매 증대를 위한 현지 영업네트워크 확대, 다양한 현지 마케팅활동 등을 강화해 진행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